10월에 첫 내한, 대만 '첼로 요정' 오우양나나

2016-08-19 14:40

add remove print link

이하 유니버셜뮤직 제공대만 '첼로 요정' 오우양 나나(Nana Ou-Yang, 歐陽娜娜·16)가 올 10월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다.'국민 여동생', '첫사랑의 아이콘'으로 불리는 대만 첼리스트 나나 양이 올해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이하 GMF2016)에 출연한다.나나 양은 해외 아티스트로선 GMF 최초로 '페스티벌 레이디'로 선정됐다. 페스티벌 레이디/가이는 매 해 GMF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로, 축제 홍보활동과 공연을 펼친다. 지난해는 주우재 씨가 페스티벌 가이로 활동했다. GMF는 올해로 10주년을 맞았다.나나 양은 대만 뿐 아니라 중화권에서도 사랑받는 첼리스트다. 세계적으로 명망 있는 미국 커티스 음악대학에 전액 장학금을 받고 입학해 '천재 첼리스트'라는 별명이 붙었다. 당시 나나 양은 13세였다.나나 양은 6살 때 첼로를 시작했다. 데뷔 앨범 '15'는 지난해 5월 국내에 발매됐다.정규앨범 '15' 앨범 자켓 이후 싱글 'Love is Over(러브 이즈 오버)', 'Warm Winter(왐 윈터)'도 발매됐다.싱글 'Love is Over' 앨범 자켓싱글 'Warm Winter' 앨범 자켓나나 양은 배우 활동도 겸하고 있다. 국내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 최시원 씨와 함께 영화 '파풍'에 출연해 국내 팬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예스, 미스터 패션(Yes! Mr. Fashion)'에서는 중국 인기 배우 진학동 씨와 함께 호흡을 맞췄다. 최근에는 영화 '블리딩 스틸(Bleeding Steel)'에 캐스팅되기도 했다.나나 양 어머니푸쥐안 씨역시 대만에서 배우로 활동한다. 아버지는 시의원이다. 요정이 첼로를 켠다 / giphy유튜브, UNIVERSAL MUSIC TAIWAN 環球音樂

이하 유니버셜뮤직 제공

대만 '첼로 요정' 오우양 나나(Nana Ou-Yang, 歐陽娜娜·16)가 올 10월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다.

'국민 여동생', '첫사랑의 아이콘'으로 불리는 대만 첼리스트 나나 양이 올해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이하 GMF2016)에 출연한다.

나나 양은 해외 아티스트로선 GMF 최초로 '페스티벌 레이디'로 선정됐다. 페스티벌 레이디/가이는 매 해 GMF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로, 축제 홍보활동과 공연을 펼친다. 지난해는 주우재 씨가 페스티벌 가이로 활동했다. GMF는 올해로 10주년을 맞았다.

나나 양은 대만 뿐 아니라 중화권에서도 사랑받는 첼리스트다. 세계적으로 명망 있는 미국 커티스 음악대학에 전액 장학금을 받고 입학해 '천재 첼리스트'라는 별명이 붙었다. 당시 나나 양은 13세였다.

나나 양은 6살 때 첼로를 시작했다. 데뷔 앨범 '15'는 지난해 5월 국내에 발매됐다.

정규앨범 '15' 앨범 자켓

이후 싱글 'Love is Over(러브 이즈 오버)', 'Warm Winter(왐 윈터)'도 발매됐다.

싱글 'Love is Over' 앨범 자켓
싱글 'Warm Winter' 앨범 자켓
나나 양은 배우 활동도 겸하고 있다. 국내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 최시원 씨와 함께 영화 '파풍'에 출연해 국내 팬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예스, 미스터 패션(Yes! Mr. Fashion)'에서는 중국 인기 배우 진학동 씨와 함께 호흡을 맞췄다. 최근에는 영화 '블리딩 스틸(Bleeding Steel)'에 캐스팅되기도 했다.

나나 양 어머니푸쥐안 씨역시 대만에서 배우로 활동한다. 아버지는 시의원이다.

요정이 첼로를 켠다 / giphy
유튜브, UNIVERSAL MUSIC TAIWAN 環球音樂
home luvart86@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