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핵 반대 남성들, 일본 교도통신 카메라맨 집단폭행"

2017-03-10 16:00

add remove print link

탄핵을 반대하며 헌재 방면으로 행진을 하는 시민들과 이를 제지하는 경찰. 해당 폭행 사건과

탄핵을 반대하며 헌재 방면으로 행진을 하는 시민들과 이를 제지하는 경찰. 해당 폭행 사건과는 무관한 사진입니다 /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로 추정되는 남성들이 교도통신 카메라맨을 폭행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10일 일본 통신사 교도통신은 남성들이 교도통신 소속 한국인 카메라맨을 집단 폭행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남성들은 탄핵에 반대하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다. 

남성들은 카메라맨에게 쇠파이프를 던지거나 집단으로 폭행을 가했다. 카메라맨은 의식은 있으나 머리에 부상을 입었으며 카메라 장비도 파손된 것으로 전해졌다. 

매체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연 집회 근처에서 해당 폭행 사건이 벌어졌다고 전했다. 

이날 트위터에는 집회 현장에서 "(빼앗은) 일본 외신 기자 카메라를 돌려줘라"는 방송을 들었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home 강혜민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