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논란 터진 '핱시3', 이번에는 한혜진이 논란이다

2020-03-26 10:50

add remove print link

'하트시그널 시즌3' 한혜진 논란
시작부터 논란에 휩싸인 '하트시그널 시즌3'

이하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이하 하시3)이 첫 방송된 가운데 패널인 한혜진에게 일부 네티즌들의 악플이 달렸다.

지난 25일 방송된 하시3 1화에는 한혜진, 윤시윤, 김이나, 이상민, 피오, 양재웅 씨가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하게 된 출연진들을 보고 토크를 나눴다.

출연진에는 앞서 학교 폭력 폭로가 나왔던 이가흔 씨 외에 서민재, 박지현, 천인우, 임한결, 정의동 씨가 출연했다.

이하 네이버TV

6명의 출연진들은 서로 이야기를 나누며 패널들을 즐겁게 했다. 하지만 방송이 끝나고 난 후 네티즌들은 “한혜진 때문에 연애의참견이랑 분위기가 너무 똑같다. 리액션이라도 다르게 해달라”며 댓글을 달았다.

다른 네티즌은 “잔잔한 느낌으로 봐야 되는데 한혜진 씨가 말할 때마다 ‘나 혼자 산다’ 같은 분위기가 난다”고 지적했다.

네티즌들은 한혜진 씨뿐만 아니라 학교폭력 논란이 있던 이가흔 씨 출연도 지적했다. 네티즌들은 “문제 있는 출연자는 솔직히 포장하지 말고 분량 좀 줄여달라”고 요구했다.

“이건 뭐지…?” 핱시3, 첫 방송서 출연자들 이렇게 대했다 (영상) '범죄시그널'이라 조롱받던 상황
www.wikitree.co.kr

home 심수현 기자 ssh6650@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