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싹 다 갈아엎었던 맘스터치, 결국 백기 들었다

2020-06-29 13:10

add remove print link

6월부터 메뉴 축소, 가격 일괄조정 등 메뉴 개편 시행한 맘스터치
소비자 항의 이어져…퇴출 메뉴 중 '할라페뇨 통살버거' 재출시

이하 맘스터치

맘스터치가 메뉴 개편으로 퇴출했던 '할라페뇨 통살버거'를 부활시킨다.

29일 뉴스1이 관련 업계를 인용해 전한 바에 따르면 맘스터치는 오는 7월2일 할라페뇨 통살버거를 기존 제품 그대로 재출시할 예정이다.

[단독]'포장지 다 버렸더니'…맘스터치 '할라페뇨 통살버거' 재출시 사실 앞에 겸손한 민영 종합 뉴스통신사 뉴스1
뉴스1

맘스터치는 이달부터 메뉴를 13종으로 축소하고 단품 및 세트 가격을 일제 조정하는 개편안을 적용한 바 있다. 할라페뇨 통살버거도 이 개편으로 사라지게 됐었다.

그러나 소비자들이 할라페뇨 통살버거를 재출시해달라는 항의가 빗발쳤다. 결국 퇴출된 메뉴 중 처음으로 할라페뇨 통살버거 재출시를 결정했다.

재출시되는 할라페뇨 통살버거 가격은 단품 3900원, 세트 5900원이다. 세트 가격이 기존 6100원보다 200원 저렴하다. 세트 가격을 단품 가격에 2000원을 일괄적으로 더하는 가격 조정안이 적용된 결과다.

맘스터치 측은 할라페뇨 통살버거 전용 포장지와 스티커를 폐기한 개망점에 이를 재배부하는 등 메뉴 퇴출 번복에 따라 피해를 입은 가맹점을 위한 보상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home 권택경 기자 tgman216@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