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재기…?” 방탄·악뮤·임영웅 제치고 차트 오른 '신인 가수'가 있다

2020-11-21 14:10

add remove print link

과거 서바이벌 프로그램에도 나왔던 가수
네티즌들 사재기 의혹 언급

뉴스1

세계적 그룹 '방탄소년단' 새 앨범 'BE'가 지난 20일 발매되고 각종 음원차트를 휩쓸었다. 그러한 가운데 한 가수가 2위에 올라 네티즌들 관심을 불러 모았다.

21일 네이트판에는 '빌보드 1위 후 컴백한 방탄을 이긴 신인'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네이트판

이 글에는 한 음원 사이트 차트를 캡처한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경서라는 가수의 '밤하늘의 별을'이라는 음원이 2위에 올라 있었다. 그  외 1위부터 9위까지는 모두 방탄소년단 음원이 차지했다.

지니차트

실제로 21일 오전 11시 기준 가수 경서의 '밤하늘의 별을'은 지니차트에서 4위, 벅스차트에서 6위를 기록하고 있었다. 

벅스차트

방탄소년단이 음원 차트를 휩쓴 가운데 상위권에 등장한 이 신인가수에 네티즌들은 사재기 의혹을 언급했다.

네티즌들은 "아미들 플리에 저 곡이 있지 않은 이상 절대 일어날 수 없는 일. 즉 사재기", "미친 나 사재기에요 광고하냐", "타이밍 잘못 잡은 듯. 방탄에 껴서 딱 걸렸네", "카톡 프로필 1위던데. 카톡 친구들 200명 가까인데 진짜 저 노래로 설정해 놓은 사람 아무도 없음", "저 노래가 유명한 거랑 무슨 상관임? 애초에 쟤를 모르는데 어떻게 들어", "재판 증거 없어서 무죄로 판결 나니까 이제 대놓고들 작업하는구나" 등 댓글을 달았다.

네이트판

가수 경서는 지난해 채널A '보컬플레이2'에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경서가 샘플링한 노래 '밤하늘의 별은' 지난 2010년 양정승이 불러 발매됐고 싸이월드 배경음악으로 인기를 끌기도 했다.

채널A '보컬플레이2'
home 김은경 기자 taylorkim@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