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어떡해요” 인공수정으로 임신 성공한 연예인, 정말 믿기지 않는 소식 전했다

2021-03-11 16:10

add remove print link

세쌍둥이 임신 소식 알린 연예인
“저 어떡해요. 저 뱃속에 세 명의 아이들이 있대요”

개그우먼 황신영이 세쌍둥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개그우먼 황신영 / 이하 황신영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황신영 / 이하 황신영 인스타그램

황신영은 11일 인스타그램에 "저 어떡해요. 저 뱃속에 세 명의 아이들이 있대요. 정말 너무 감격스럽고 너무 신기하지만 한편으로는 걱정되고 떨린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제가 아이들을 굉장히 사랑하는 걸 하느님께서 아시고 세 명이나 갖게 해주셨나 봐요"라며 "의사쌤도 엄청 놀랬다. 너무 축하한다고 하시면서 세 명 다 키울 자신 있냐고 물어보셔서 저는 '당연하죠'라고 대답했지만 사실 너무 겁이 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삼둥이가 아주 건강하게 잘 태어날 수 있는지부터 모든 게 다 걱정만 된다...놀라움의 연속이 계속되고 있다. 아직도 믿어지지 않는다"라며 임신 소식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세쌍둥이 초음파 사진을 들고 감격해하는 황신영이 담겼다. 

앞서 황신영은 지난 2017년 5살 연상의 광고업계 종사자와 결혼했으며 최근 인공수정을 통해 결혼 3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려 축하 세례를 받았다. 

home 김용찬 기자 grey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