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껴둔 사진…” 오마이걸 아린, 어깨 훤히 드러나는 '이 옷' 입어 반응 터졌다

2021-04-28 22:16

add remove print link

아린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
오프숄더 의상 입고 평소와 다른 스타일 뽐내

이하 아린 인스타그램
이하 아린 인스타그램

그룹 오마이걸 멤버 아린이 평소와는 다른 스타일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아린은 지난달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아껴둔 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뮤직비디오 촬영장으로 보이는 장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아린이 담겼다. 

이날 그는 쇄골, 어깨 라인이 훤히 드러나는 오프숄더 상의를 입고 다소 파격적인 스타일을 선보였다. 또 작은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 과즙미 넘치는 표정으로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우윳빛깔처럼 하얗고 투명한 피부와 특유의 청초한 분위기를 풍겨 보는 이들을 감탄케 했다.

해당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옷 올려!!", "누가 우리 아린이 어깨를 다 내놨어", "아린 누나! 섹시 여신!", "너무 예뻐요", "어깨 너무 드러났다고", "옷으로 가려주고 싶다", "어른이야"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아린이 속한 오마이걸은 오는 10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여덟 번째 미니 앨범 'Dear OHMYGIRL'(디어 오마이걸)을 공개할 예정이다.

home 이재윤 기자 jaeyu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