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희망키움가게 3호점 「매머드 커피」개점

2021-06-01 11:16

add remove print link

6명의 자활근로자, 제조부터 서빙, 카운터까지 담당

 전북 남원시는 5월 31일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의 자활을 돕기 위한 자활사업단 「매머드 커피(MAMMOTH COFFEE)」를 남원의료원 내에 개점하였다. 

 

남원시
남원시

 「매머드 커피」는 브라질, 콜롬비아, 에티오피아에서 생산되는 품질 좋은 생두를 엄선하여 양질의 커피, 저렴한 가격, 넉넉한 용량으로 승부하는 프랜차이즈점으로 월면가, 미태리에 이어 저소득 청년들이 참여하는 남원시의 3번째 희망키움가게이다.  

 이 사업단은 남원시 자활위탁기관인 지역자활센터가 올해 초부터 준비하여 오픈하였다. 

남원시
남원시

 「매머드 커피」는 숙련된 6명의 자활근로자가 참여하고 있으며 커피 제조, 서빙, 카운터, 샐러드·샌드위치 제조를 담당하게 된다. 

「매머드 커피」는 추후 설립요건 충족 시 자활기업으로 창업하게 된다.

남원시
남원시

 특히 이번 카페사업단은 지역거점의료기관인 남원의료원과 공공기관이 협력하여 이루어 낸 것으로 사회적공헌 측면에서도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보인다.

 조환익 주민복지과장은 “「매머드 커피」가 지역 내 거주하는 저소득 청년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여 취·창업할 수 있는 모태가 될 것이다”라고 말하였다.

home 장예진 기자 wordy8@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