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올라온 지민·설현 스티커 사진, 네티즌들이 감동받은 이유

2021-09-09 14:17

add remove print link

지난 6월 이상순 사진전에 참석한 지민·설현 스티커 사진
한동안 두문불출하던 지민, 설현과 함께 근황 전했다

지민 인스타그램
지민 인스타그램

그룹 'AOA' 설현과 전 멤버 지민의 근황이 공개됐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상순 사진 전시회에서 찍은 설현과 지민의 스티커 사진이 올라왔다.

이상순은 지난 6월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에 위치한 현대카드 디자인 라이브러리에서 'Ray J.Yi X 이상순' 사진 전시회를 진행했다. 설현과 지민은 이상순과의 친분으로 참석, 다정한 인증샷을 남긴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비교적 밝은 모습이었다. 설현은 카메라를 향해 밝게 웃었다. 지민은 연예계 은퇴 전보다 부쩍 마른 모습이었다. 앙상한 쇄골과 턱 선이 고스란히 드러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이상순과 장난을 치는 모습도 있었다.

네티즌들은 설현이 지민 옆에 한결 같이 있어줘 감동이라는 반응이다. 이들은 "설현이 진짜 힘들 때 친구 안 버리는 의리 있는 찐친이네", "지민이 마른 게 보인다", "설현이 지민 옆에 있어줘서 다행이다", "난 솔직히 권민아보다 지민이 더 걱정된다" 등 반응을 보였다.

지난해 지민은 그룹 'AOA' 활동 당시 멤버였던 권민아를 수년간 괴롭혔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그는 자신의 SNS에 "소설"이라는 짧은 글을 남겼다가 비난을 받았으며 이후 팀 탈퇴 및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유튜브 "점점TV"
유튜브 '점점TV'
home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