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승희의 비밀스러운 행동, 뉴스 보던 시청자들에게 '딱' 걸렸다

2021-12-31 14:06

add remove print link

네티즌들 뉴스 시청 중 순간 포착
“회장님들보다 더 많이 기부했네”

걸그룹 오마이걸의 승희가 조용히 후원금을 전달한 사실이 알려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승희 인스타그램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승희 인스타그램

KBS1에서 방송된 '9시 뉴스'는 지난 30일 이웃 돕기 성금 모금 명단을 공개했다.

공개된 명단의 상단에는 승희의 이름이 자리했다. 승희는 2000만 원을 후원했다. 승희가 큰 금액을 조용히 기부했다는 사실에 놀란 시청자들은 재빨리 TV 화면을 촬영해 공유했다. 이 사실이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확산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온라인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이용자들은 댓글로 "난 만 원도 기부할 때 아까운데, 대단하다 진짜 어린 나이에", "회장님들보다 크게 기부했다", "어린 친구가 2000만 원을 쾌척하다니. 항상 뭐든 잘 됐음 좋겠다", "멋지다. 이런 사람 덕분에 겨울에 좀 더 따뜻할 수 있는 사람들이 생기니까. 존경(한다)"며 승희의 선한 행보에 감탄했다.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댓글
커뮤니티 에펨코리아 댓글

한편 승희는 지난 3월 전 세계 어린이의 구호 활동을 전개하는 국제기구 '세이브더칠드런'에 125만 원을 후원했다. 그가 연이어 보여주는 선한 영향력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승희 인스타그램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승희 인스타그램
home 장유진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