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BJ 하루가 폭로한 '유명 남자 아이돌' 정체 급속 확산 (+입장)

2022-03-26 16:35

add remove print link

BJ 하루 “결국 환불해줬다”
하루가 폭로한 남자 아이돌 정체, 온라인서 확산

BJ 하루가 폭로한 남자 아이돌 정체가 온라인에서 급속히 퍼지고 있다. 

지난 21일 BJ 하루는 유튜브 영상을 통해 한 유명 남자 아이돌과 있었던 일을 폭로했다. 그는 "팬심이라면서 한 번 만났으면 좋겠다고 하더라. 저는 부담이 돼서 거부를 했다. 이건 누가 봐도 고백이라고 생각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며 해당 아이돌과 주고받은 메신저 내용을 공개했다.

BJ 하루 인스타그램
BJ 하루 인스타그램

메신저에서 남성은 "너무 제 스타일이다. 사랑스럽다"며 마음을 표현했다.

이에 하루는 "뭔가를 하거나 누구를 만나는 것도 부담이다. 유명한 사람이어서 바로 말씀드리기가 어려웠다. 그냥 저도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거절 의사를 밝혔다.

이후 하루가 진행하는 아프리카TV 방송에 시청자로 등장했다는 남성은 별풍선을 쏘며 계속 관심을 표현했다. 이 과정에서 본인의 소속 그룹 이름을 노출하기도 했다. 

이하 유튜브 "하루TV [HARUTV]"
이하 유튜브 '하루TV [HARUTV]'

이후 하루가 "부담스럽다"며 거절 의사를 표하자 남성은 "얼굴, 몸, 춤, 목소리까지 다 제 스타일 아니다. 자존심 상한다. 무슨 X쪽이냐. 지금 누명쓰고 협박 받아서 기사까지 난 마당에 이게 뭐냐. 제가 풍(별풍선) 쏜 거 다 환불해달라"며 태도를 바꿨다. 

하루는 "기분이 많이 안 좋았다. 날 너무 가볍게 보고 어떻게 한 번 해보려고 했던 건가 싶었다"며 결국 약 170만 원에 달하는 별풍선 금액을 환불해줬다고 밝혔다.

이후 온라인에서는 해당 남자 아이돌의 정체가 유명 아이돌 그룹 멤버 A씨라는 내용이 급속히 퍼졌다. 

A씨 인스타그램
A씨 인스타그램

실제 하루가 공개한 DM 프로필 사진은 아이돌 멤버 A씨 SNS에 올라와 있는 사진과 일치했다. 또 A씨는 최근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된 이후 신고자에게 공갈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고, 기사화된 바 있다.

A씨는 지난 20일 SNS를 통해 "돈 안 줘서 신고했다고 허위 사실로 보도했고, 방송했고"라며 "근데 국산 차 탄다고 무시했지? 당신이 쏘아 올린 공이 어떤 결과를 낳을지 잘 봐라"라고 신고자를 저격했다.

A씨가 소속된 그룹 단체 사진 / 뉴스1
A씨가 소속된 그룹 단체 사진 / 뉴스1

A씨는 지난 7일 오전 1시 46분쯤, 서울 강남구 언주로 인근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적발됐다. 당시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인 0.08% 이상이었다.

A씨는 26일 위키트리에 "하루 씨와의 사건에 대해 일단은 소송을 진행할 예정이며, 강력하게 법적인 처벌을 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음주 사건부터 이번 BJ 사건까지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부분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조만간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해명하겠다"고도 덧붙였다.

한편 A씨는 지난 2010년 아이돌 그룹 멤버로 데뷔했다. 이후 다수 히트곡을 발매하며 인기를 끌었다.

BJ 하루 “유명 남자 아이돌이 별풍선 쏘며 만나자고 했다” 폭로 (영상) 코카인 댄스로 유명한 BJ 하루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home 윤희정 기자 hjyun@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