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우학' 양궁소년 걔?”...진호은, 디즈니+ '3인칭 복수' 출연 확정

2022-10-18 11:19

add remove print link

“색다른 변신과 긴장감 선사할 것”
11월 9일 디즈니+에서 독점 공개

배우 진호은이 '3인칭 복수'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진호은 / 이하 아우터코리아 제공
진호은 / 이하 아우터코리아 제공

18일 진호은 소속사 아우터코리아는 "진호은이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3인칭 복수'에 출연한다"고 전했다.

진호은은 '지금 우리 학교는'에서 양궁소년 민재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연이어 글로벌 OTT에 출연을 확정 지으며 탄탄하게 커리어를 다져가고 있다.

'3인칭 복수'는 쌍둥이 오빠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찾기 위해 나선 찬미(신예은)와 불공평한 세상에 맞서 복수 대행을 시작한 수헌(로몬)이 인생을 뒤흔든 충격적인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고자극 하이틴 복수 스릴러다.

진호은은 수헌의 곁을 맴돌며 그를 어지럽게 만드는 인물 사중경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을 마쳤다.

진호은
진호은

'지금 우리 학교는'에서는 좀비에 맞서며 동료들을 보호하는 양궁 소년이었고, tvN '별똥별'에서 담당 배우를 위해 열정을 불태우는 열혈 신입 매니저로서 긍정적이고 정의로운 모습을 보였다면 이번 드라마에서는 색다른 변신을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다부진 체격에 선과 악을 오갈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마스크에 여러 경험이 덧붙여지며 배우로서 점점 성장세를 타고 있는 진호은을 두고 관계자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진 상태라는 후문.

아우터코리아는 "전작들과 다른 캐릭터로 작품에 녹아들어 시청자 여러분께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계속 성장하고 있는 배우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진호은을 비롯해 로몬, 신예은 등 신예들이 출연하는 '3인칭 복수'는 오는 11일 9일 디즈니+에서 독점 공개될 예정이다.

home 권미성 기자 misung@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