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공모 선정 쾌거

2024-07-01 12:28

add remove print link

- 시, 전북특별자치도·전북대 협력하여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100명 양성
- 중재적메카노바이오 연구센터와 탄소소재 연구센터 등 기 구축된 인프라와 시너지 효과 기대

전북특별자치도 전주시가 대한민국 바이오산업을 이끌어갈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구축사업’ / 전북특별자치도 전주시
‘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구축사업’ / 전북특별자치도 전주시

시는 올해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구축사업’ 공모에 전북특별자치도, 전북대학교, (사)캠틱종합기술원과 함께 최종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공모사업은 미래 의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바이오헬스 융합인력 양성을 통해 퇴행성질환과 신종 감염병 등을 치료하고 예방할 수 있는 새로운 혁신의료기기를 개발하고, 4차 산업시대의 IT산업 및 AI기술과 연계한 첨단 보건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추진된다.

이번 공모 선정에 따라 시는 전북대, 전북특별자치도 등과 함께 오는 2025년까지 국비 14억 원 등 총 2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바이오 기업 재직자와 관련 전공자, 취업희망자를 대상으로 혁신의료기기 연구개발자와 전문기술자, 규제과학전문가 130명의 전문인력을 양성하게 된다.

이후 시는 학과개설과 연계해 해마다 100명의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지역의 강점인 혁신의료기기 소재(메카노바이오 활성소재, 탄소소재 등) 인프라와 양성센터를 연계해 의료기기 산업의 핵심인 실습형 현장 인프라를 조성하고, △기초 교육(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개발인력 양성 프로그램) △실무 교육(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제품화 전문인력 양성) △심화 교육(메카노바이오헬스 혁신의료기기 사업화인력 양성 과정) 등 단계별 교육과정을 통해 현장 맞춤형 전문인력을 양성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비수도권 바이오 기업들의 주요 애로사항 중 하나인 우수 인력 채용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향후 지역 내 바이오 기업 유치 및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병삼 전주시 경제산업국장은 “전주시는 올 연말 전국 유일의 중재의료기기 전주기 지원체계 구축을 앞둔 만큼 전문인력 양성센터와 연계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면서 “의료기기 연구개발·생산·품질·규제 등 현장 맞춤형 교육과 산학연 프로젝트 등 실무 경험이 축적된 전문 인력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메카노바이헬스 혁신의료기기 전문인력 양성센터’ 사업 추진과 더불어 전북대병원 내 ‘혁신형 미래의료연구센터’를 통해 의과학자를 양성하는 등 첨단바이오 산업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에 힘써오고 있다.

home 김가인 기자 rkdls252@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