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HDC현대산업개발, 대전 도안2차 아이파크 분양개시“

기사 본문

  • • 2019년 5600세대, 2020년은 1만세대급 자체사업 파이프라인

 

하나금융투자는 19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대해 올해 본격적인 분양 시작을 알렸다고 전했다. 

채상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은 대전 도안2차 아이파크를 시작으로 수원 망포 아이파크 2차, 의정부 주상복합 등 자체사업장을 잇달아 일반 분양한다”라며 “이중 대전 도안2차 아이파크가 오는 20일부터 특별공급, 21일부터 일반분양을 시작한다. 단지는 2560세대 전 가구가 일반분양”이라고 설명했다.

채상욱 연구원은 “이 사업의 성패에 따라 HDC현대산업개발의 주택사업의 마진 추이가 결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채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은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자체공급이 감소하면서 1조2000억원을 상회하던 자체매출이 8000억원을 하회해 감소 중에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그러나 지난 3년간 추진해온 3건의 자체사업은 5600세대로 역대 최대 분양물량 수준”이라며 “2020년의 2건의 경우 매출기준 환산 시 1만세대 이상의 공급과 유사한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올해와 내년의 사업이 성공하면 HDC현대산업개발의 이익체력이 급격히 증가해 자본총계는 1조9000억원에서 3조5000억원~5조원 이상으로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HDC현대산업개발은 주택중심 디벨로퍼에서 역세권 복합개발이나 군부대 재생사업, 도시환경사업 복합개발 등을 영위하는 기업으로 변모 중에 있다”며 “특히 광운대 역세권의 경우 총 개발 연면적은 부지면적만 4.6만평에 이를 정도로 초대형 사업”이라고 덧붙였다.

장원수 기자 jang7445@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