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발끈한 박막례 할머니 “먹어본 사람이 개운하다는데 무슨 상관이여”

기사 본문

  • • “생각보다 주문이 쉬웠어” 주문 성공
  • • ‘써브웨이 샌드위치 먹방’ 동영상 화제

‘대세 할스타’ 박막례 할머니가 써브웨이 주문에 도전했다. 써브웨이는 유튜브 스타 박막례 할머니의 써브웨이 주문 도전기를 담은 콜라보레이션 영상을 선보였다고 25일 밝혔다.

97만 명에 달하는 유튜브 구독자를 거느린 ‘코리아 그랜마(Korea Grandma)’ 박막례 할머니는 세계가 주목하는 ‘할스타’의 대표주자다.

써브웨이와 박막례 할머니의 콜라보 영상은 73세의 박막례 할머니가 써브웨이 샌드위치 주문에 도전하는 모습과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시리즈 4종을 리뷰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영상 속에서 할머니는 빵부터 소스까지 모든 샌드위치 재료를 스스로 선택해야 하는 써브웨이 주문 방식에 처음엔 다소 긴장한 듯 보인다. 하지만 이내 특유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에라 모르겄다. 입은 살아있응께 한 번 해보자”라며 당당히 샌드위치 주문을 시작한다.

매장에 붙어 있는 광고 포스터 속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샌드위치 4종을 모두 먹어 보기로 마음먹은 할머니는 샌드위치 아티스트(써브웨이 매장에서 고객의 주문을 받아 샌드위치를 제조하는 직원)에게 하나하나 물어가며 빵과 치즈부터 채소, 소스까지 야무지게 골라 할머니만의 ‘꿀조합’ 샌드위치를 완성한다. 

할머니는 주문 막바지에 “양파 많이 눠주세요”라며 전 국민적인 양파 소비 촉진 운동에 동참하는 센스도 과시한다. 주문한 샌드위치를 받아든 박 할머니는 “내가 주문헌대로 나오니까 신기허네”라며 “생각보다 주문이 쉬웠어”라고 생애 첫 써브웨이 주문 도전 소감을 밝혔다.

주문에 성공한 할머니는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시리즈 4종 샌드위치를 하나하나 맛보며 유쾌한 먹방 리뷰를 시작한다. 박막례 할머니는 거침없는 주문만큼이나 맛에 대한 평가도 거침이 없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한다. “단맛이 나면서 구수하고 입맛이 개운해요”라는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에그마요’에 대해 독창적인 평을 내놓기도 했다. 손녀가 “어떻게 에그마요 맛이 개운할 수 있나요?”라고 묻자 “먹어본 사람이 개운하다는데 무슨 상관이여”라고 당당히 대꾸하는 장면에선 폭소가 터진다. 

4종 샌드위치 중 어떤 것이 가장 맛있냐는 질문에는 서슴없이 “부드러운 맛이 입 속에서 딱 나온다”라며 감동했던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아보카도’를 선택한다. 평소에 빵을 좋아하지 않는다는 박 할머니는 예상과 달리 ‘정말 맛있다’고 감탄을 연발하며 “이 게 얼마나 행복한 직업인 지 내가 모르겄네요”라며 ‘샌드위치 먹방’을 마무리했다. 

콜라보 영상은 블락비의 피오가 모델로 활약한 써브웨이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TV CF를 박막례 할머니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패러디 영상으로 마무리된다. 박 할머니는 CF 속에서 오븐에 ‘돌려’ 구운 치킨으로 만든 샌드위치를 찾는 피오의 잔망스러운 모습을 ‘박막례 할머니 버전’으로 보여주며 영상 마지막까지 시종 유쾌한 웃음을 선물한다.

이번 콜라보 영상에서 박 할머니가 주문한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샌드위치는 오븐에서 오랫동안 천천히 빙글빙글 돌려 구워낸 바비큐 치킨으로 만든 써브웨이의 프리미엄 샌드위치다. 기름에 튀기지 않고 천천히 돌려 구웠기 때문에 기름기가 쫙 빠져 맛은 담백하면서도 바비큐의 풍미가 살아있는 데다 결을 따라 손으로 찢어내 육질이 촉촉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써브웨이는 15cm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샌드위치와 16oz 탄산음료로 구성된 ‘로티세리 바비큐 치킨 콤보’를 할인가에 판매하는 여름 프로모션을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