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그래도 공항인데…” 솔라 뒷모습에 경악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 • 어딘가 이상해도 너무 이상했던 솔라 공항패션
    • • 솔라, 공항에서 맨투맨 거꾸로 입은 채 등장

    이하 트위터

    그룹 '마마무' 솔라가 독특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지난 5일 솔라는 일본 나고야돔에서 열린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AMA)' 일정을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날 솔라는 편안한 옷차림을 하고 있었다. 상하의 모두 회색으로 맞춰 입었다. 맨투맨에 조거 팬츠를 매치했다.

    그러나 상의에서 특이점이 발견됐다. 목 부분이 심하게 위로 올라가 있었다. 레터링 문구는 등판에 자리 잡고 있었다.

    커버낫 홈페이지

    이 맨투맨은 캐주얼 브랜드 '커버낫(COVERNAT)' 제품이다. 원래대로면 레터링 문구가 앞판에 있어야 한다. 즉 솔라가 거꾸로 입은 것.

    이를 본 네티즌들은 "29살이 아니라 29개월", "너무 귀엽다", "저런 실수를 하다니", "어쩌면 독특한 패션일 수도 있다", "일부러 거꾸로 입은 건가" 등 댓글을 달았다.




    구하나 기자 hn9@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