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에서 욱한 임현주가 유튜브 댓글창 닫으며 올린 글

2020-05-04 17:25

add remove print link

“몇몇 영상 댓글창을 닫았다”
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공지

임현주 아나운서가 개인 유튜브 채널 댓글창을 닫았다. 

임현주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유튜브, 임아나 채널 

지난 3일 임 아나운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공지를 올려 "몇몇 영상 댓글창을 닫았다"며 "비뚤어지고 억눌린 감정을 분출하는 댓글로 덮이는 게 싫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한 "애써 (비난) 댓글을 남기셔도 제가 바빠서 하나하나 읽지도 못한다"고 충고했다. 

이어 "정 남기고 싶은 댓글이 있다면 당당하게 이곳에 남기라. 변호사와 상담해보니 어렵지 않게 한 번의 진행으로 여럿 처벌이 가능하더라"며 "허위사실유포죄, 모욕죄 등 깔끔하게 캡처해서 증거로 넘기겠다. 선처는 없다"고 선포했다. 

공지에는 임 아나운서를 응원하는 댓글이 많이 달렸다. 반면 일부 댓글은 임 아나운서가 처음 안경을 착용한 아나운서라는 주장을 반박하는 근거를 나열하기도 했다. 

'라스' 촬영 중에 실제로 김국진한테 욱한 임현주 (영상) “초면에 실례일까봐 말을 못했는데 계속 거슬렸다”
www.wikitree.co.kr

임현주 아나운서는 지난달 29일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국진 MC가 또 다른 게스트 박해미 배우를 향해 '정말 여성스러운 분이에요'라고 말하자 옆에서 듣고 있던 임 아나운서는 잘못된 표현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요즘에 여성스럽다, 남성스럽다, 이런 말 하면 안 된다. 이게 편견을 만드는데 자꾸 '여성스럽다'고 말하고 하 진짜 미치겠더라"라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곰TV, MBC '라디오스타'
home 권상민 기자 sangmin8987@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