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려를 끼쳐드려…” 소녀시대 윤아, 자필 사과문 올려 (전문)

2020-07-02 11:00

add remove print link

2일 인스타그램에 자필로 사과문 올려
이효리와 윤아의 발 빠른 대처 눈길

윤아가 이효리 씨와의 노래방 방문에 사과했다.

이하 윤아 인스타그램
이하 윤아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윤아는 이효리 씨와의 노래방 방문 사건이 논란이 되자 빠르게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윤아는 "경솔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한다. 죄송하다"며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윤아는 지난 1일 이효리 씨와 만나 시간을 보내던 중 노래방에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켜 비판을 받았다. 이효리 씨도 오늘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빠르게 올렸다.

“술먹고 노래방에서…” 인스타 라방 켰다가 현재 논란 중인 연예인들 취중 노래방 라이브 방송 진행한 두 사람
위키트리 | 세상을 깨우는 재미진 목소리

 

안녕하세요. 임윤아입니다.

먼저 저의 경솔했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합니다. 죄송합니다.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 할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습니다.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습니다.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home 박완준 기자 story@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