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브에 이어 임재현도 “사재기 아니다”...박경 발언에 법적대응

2019-11-25 11:00

add remove print link

박경, 실명 거론하며 ‘음원 사재기’ 저격
임재현 소속사 “사재기 의혹 사실무근...강경 대응할 것”

엔에스씨컴퍼니
엔에스씨컴퍼니

그룹 바이브에 이어 가수 임재현 씨도 가수 박경 씨 음원 사재기 발언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25일 임재현 씨 소속사 디원미디어는 “지난 24일 박경 씨가 제기하신 저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해서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린다”며 “사재기에 의한 차트조작은 명백한 범죄행위이며 당사와 아티스트는 그런 범죄행위를 저지른 사실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박경 씨가 그런 범법자를 지칭하며 저희의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를 공개적으로 하신 것에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며 “당사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책임을 묻고 법률검토를 통해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 24일 박경 씨는 트위터를 통해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는 글을 올려 화제가 됐다. 논란이 커지자 박경 씨는 글을 삭제했고 소속사 역시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려는 의도는 없었으며 현 가요계 음원 차트의 상황에 대해 발언을 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다음은 임재현 씨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가수 임재현 소속사 입니다.

지난 11월24일 '박경'씨가 제기하신 저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해서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사재기에 의한 차트조작'은 명백한 범죄행위이며, 당사와 아티스트는 그런 범죄행위를 저지른 사실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박경씨가 그런 범법자를 지칭하며 저희의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를 공개적으로 하신것에 심각한 유감을 표하며, 저희 당사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책임을 묻고 법률검토를 통해 강경대응 할것임을 알려드립니다.

박경 씨 인스타그램
박경 씨 인스타그램
home 유희성 기자 story@wikitree.co.kr